경북도, 학가산 산림관광자원 발굴 시동
경북도, 학가산 산림관광자원 발굴 시동
  • 디지티
  • 승인 2019.10.03 12: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상북도는 10월 1일 도청 회의실에서 ‘학가산 권역 산림관광자원조사 및 기본구상’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는 도내에서 ‘산’을 주제로 처음 열렸으며 도의회 도기욱 기획경제위원, 대구경북연구원 송재일 연구실장, 시군 관계자 등 15명이 참석해 학가산 권역 산림관광자원을 활용한 지역 활성화 방안의 용역 방향에 대해 열띤 토론을 했다.

최근 산림과 숲․휴양에 대한 국민들의 관심이 많아지고 산림문화․휴양․치유 등 산림관광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는 추세다.

이에 경북도는 안동․영주․예천에 걸쳐 자리 잡고 있는 학가산의 자연․ 인문역사, 유래, 경물, 자산 등을 발굴하여 보전․복원․이용 할 수 있는 자원으로 활용하는 방안 모색을 위한 용역을 추진한다.

주요 내용은 ▲학가산 관련 기초조사 및 현황조사․분석 ▲자원의 분포 지도 및 현황지도 ▲설문조사를 통한 마을자원과 의식조사를 통한 의견수렴 ▲산림관광자원의 분석․기본구상제시 및 연계활용방안 등이다.

경북도는 이번 용역이 마무리 되면 학가산 권역 대상으로 체계적인 자원을 조사→분석→기본구상 제시를 통해 산을 주제로 한 관광 명소화에 힘쓸 계획이다.

한승환 경북도 산림산업과장은 “경북도만의 특색 있는 산림관광자원을 발굴하고 도의 71%인 산림을 활용하여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