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 감호지구 도시재생 뉴딜사업 확정
김천 감호지구 도시재생 뉴딜사업 확정
  • 디지티
  • 승인 2019.10.09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천시는 민선7기 주요 시정으로 추진한‘감호지구 활성화계획(중심시가지형)’이 국토교통부 2019년 하반기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최종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국토교통부에서 최종 선정한 곳은 총 76곳으로 이 중 중심시가지형은 13곳이다. 평가기준은 거버넌스 등 사업의 준비정도, 실현가능성, 사업의 효과 등 철저하게 사업계획 중심으로 평가되었으며, 민간전문가로 구성된 평가위원회의 3단계 심사(서면평가-현장실사-발표평가), 실무위원회 및 도시재생특별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선정되었다.

김천시는 공모사업에 대응하여 도시재생대학 등 다양한 주민역량강화 교육을 꾸준히 운영하였으며, 지역 주민들도 주민·상인협의체(위원장 김승부)를 구성하여 ‘주민주도 도시재생 거버넌스’를 구축하고, 감호지구의 활성화를 위한 지속적인 회의, 주민 참여 프로젝트 및 평가절차를 추진하였다.

김승부 위원장은 “침체된 지역에 활기를 불어넣는 도시재생 뉴딜사업이 지역사회에서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지역 발전을 위해 주민들의 충분한 이해와 공감을 바탕으로, 모두의 삶에 가치를 만들어 낼 수 있는 공간을 조성함으로써 지역 경쟁력을 강화하는 것이 최종 목표이다.”라며 포부를 밝혔다.

감호지구 도시재생 뉴딜사업은 감호시장 장옥부지와 중앙시장 일대 19만800㎡부지에 5년간 263억원이 투입될 계획이며, 거점시설인 해피러닝 어울림 플랫폼·은빛복지센터 조성과 김천 혁신도시의 이전 기관인 한국교통안전공단과 협업하는 교통안전 해피 프로젝트 등 법정계획에 따라 2020년부터 사업이 추진된다.

김충섭 시장은 “기 추진 중인 도시재생사업에 이어 감호지구가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선정되어 감회가 크며, 사업선정보다 어떻게 하면 주민들에게 실질적 도움이 될 수 있게 사업을 진행할 지를 고민해 나가겠다. 감호지구를 위해 함께한 주민·상인협의체, 김천시의회 의원님들과 TS한국교통안전공단에 감사의 말씀을 전하며, 사업 선정을 위해 물심양면으로 애쓰신 송언석 국회의원님께도 인사를 드린다. 앞으로도 낙후지역의 생활이 개선될 수 있도록 온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소회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