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성주군 초전면 동포리 산불, 1시간 만에 진화
경북도, 성주군 초전면 동포리 산불, 1시간 만에 진화
  • 디지티
  • 승인 2020.04.04 0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상북도산불방지대책본부는 4월 3일 오후 14:40분경 성주군 초전면 동포리 624번지 인근 야산에서 원인 미상의 산불이 발생하여 1시간만에 진화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금일 산불 진화를 위하여 진화헬기 1대 (성주군), 진화차 2대, 소방차 3대가 투입 되었으며, 산불전문예방진화대 18명, 공무원 10명, 소방 7명이 진화작업을 벌였다.

산불발생 당시 현지에는 3.5m/s 바람이 불었고, 0.20ha의 산림 소실과 가옥 1채 반소 등의 피해를 보았다.

경상북도산불방지대책본부에서는“도내 전역에 건조주의보와 경보가 발효된 가운데 청명·한식과 주말이 겹쳐 동시다발 및 대형산불 위험이 높다며, 산림인접지에서 불씨 취급을 절대 하지 말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