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서구, 제1회 달서가족상 시상식 개최
달서구, 제1회 달서가족상 시상식 개최
  • 디지티
  • 승인 2020.05.21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달서구는 5월 21일 오후 2시 회의실에서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가정의 소중함을 고취하고 가족친화적인 사회분위기 조성을 위해 바람직한 가족문화의 모범이 되는 3가족을‘달서가족상’수상자로 선정해 시상식을 가졌다.

올해 처음 표창하는 제1회 달서가족상은 잉꼬부부, 희망가족, 화목가족의 3개 분야에서 수상자를 선정했다.

잉꼬부부는 유순희(81세)⸳박정수(84세) 부부로 결혼생활 57년 동안 슬하에 4녀 1남의 자녀를 키우면서 서로에 대한 존중과 배려로 부부사랑을 실천하고, 남편의 암 진단과 투병과정을 사랑의 힘으로 극복하면서 타인에게 감동을 주었으며, 현재는 부부가 함께 지역 노인복지발전을 위한 나눔활동을 꾸준히 하고 있다.

희망가족으로 선정된 이은경(37세) 가족은 가족관계 및 자녀양육의 어려움을 슬기롭게 극복하고 굳은 의지로 자립역량 향상을 위해 노력하여 건강한 가정생활을 영위하고 있으며, 비슷한 경험이 있는 가정과 자조모임을 구성해 리더로서의 적극적인 활동으로 행복한 가정 만들기에 타의 귀감이 되고 있다.

화목가족으로 선정된 조자영(44세) 가족은 세 자녀를 키우면서 이웃 간 공동육아를 통한 건강한 육아문화 조성에 앞장섰으며, 3대 가족이 서로 소통과 화합으로 단란한 가족애를 보여줌으로써 저출산 시대에 가족의 가치에 긍정적 이미지를 심어주었다. 또한, 가족이 함께하는 봉사활동은 물론 2019년 달서구 한마음 한뜻 성화봉송에 3대가 참여하는 등 지역행사에도 적극 참여함으로써 가족공동체 확산에 기여하였다.

이태훈 달서구청장은 “가정이 평화로운 사람이 가장 행복하다”라는 괴테의 명언처럼 “제1회 달서가족상을 표창함으로써 가족의 소중함을 되새기고, 신뢰․배려․사랑 등의 가족가치 향상으로 행복한 가족문화가 확산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