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신라문화제, 지역축제 브랜드부문 2020 대한민국 명가 명품 대상 수상
경주 신라문화제, 지역축제 브랜드부문 2020 대한민국 명가 명품 대상 수상
  • 디지티
  • 승인 2020.06.10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의 최대 문화관광축제인 신라문화제가 10일 서울 세종호텔에서 열린 ‘2020 대한민국 명가 명품 대상’을 수상했다.

한국소비자협회가 주관하는 이 상은 신라문화제가 지역주민과 관광객들로부터 크게 사랑받는 축제로 인정받고 빅데이트로 본 경북도내 축제 중 가장 인기가 높아 지역축제 브랜드부문에 선정됐다.

지난 1962년도부터 시작된 신라문화제는 1970년대 들어 규모 확대로 전국에서 몰려온 관람객이 인산인해를 이뤘으나 1998년도부터 양대산맥으로 부상한 경주세계문화엑스포와 경주한국의 술과 떡 잔치에 밀려났다.

그러나 천년왕국 신라의 힘찬 부활을 꿈꾸며 출범한 민선7기를 맞아 신라문화제 새로운 패러다임 구축과 콘텐츠 공모로 옛 명성을 되찾게 됐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경주시가 이렇게 큰 영광을 차지할 수 있었던 것은 26만 시민 모두가 지혜를 함께 모아 일구어낸 쾌거라며, 이번 신라문화제도 성황리에 개최해 문화도시의 위상을 더 높일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의 변함없는 사랑과 성원을 당부 드린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한편, ‘2020 제48회 신라문화제’는 오는 10월 8일부터 14일까지 7일간 유서 깊은 황성공원과 시가지 일원에서 열리며, ‘깨어나다! 천년왕도 신라탄생의 비밀’이란 주제와 ‘위대한 신라! 자랑스러운 대한민국! 이란 슬로건으로 신라건국신화를 배경으로 한 신라탄생 설화 등 11개 분야 42개 행사를 개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