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문화관광재단 설립 타당성조사 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김천문화관광재단 설립 타당성조사 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 디지티
  • 승인 2020.06.19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천시는 6월 18일 김천시청 강당에서 김재광 김천시 부시장을 비롯한 시 관계자와 김천문화원, 한국예총 김천지회, 김천국제가족연극제 추지위원회 등 각 문화예술단체장 등 23명이 참석한 가운데「김천문화관광재단」설립 타당성조사 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연구용역을 맡은 (재)한국산업관계연구원에서는 중간보고서를 통해 재단의 설립 목적과 방향을 제안하며 문화관광재단의 설립 타당성을 제시했다.

이어 의견수렴 및 토론회에서는 참석자들 대부분이 문화관광재단의 설립필요성에 대해서는 원칙적으로 동의하였지만, 재단의 역할이나 설립형태, 시기 등에 대해서는 각기 다른 의견이 심도 있게 제시되었다. 이날 제시된 의견을 종합 검토하여 다음 달 최종보고회를 가질 예정이다.

김천시 관계자는‘최적의 문화관광재단을 설립할 수 있도록 다양한 의견들을 제시해 주어 감사하며 오늘 제시된 문제점들을 보완하여 최종보고에 임해 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