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수도정비기본계획 수립
경주시, 수도정비기본계획 수립
  • 디지티
  • 승인 2020.06.30 1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시는 수도정비에 관한 종합적인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국비 확보 근거 마련 및 수돗물 공급의 체계화를 위한 ‘수도정비기본계획 변경수립 용역’ 최종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는 수도법 제4조에 따라 10년마다 시행하는 기본계획 변경으로써 지난 2011년 10월에 2차 변경계획을 수립하고 2018년 6월에 3차 변경을 위한 용역에 착수해 최종 환경부 승인을 위한 마무리 단계에 있다.

이번 용역으로 천북관광단지 및 혁신원자력연구단지, 신경주 역세권지역, 동천지구 도시개발 외 5개 사업 및 검단일반산업단지 외 16개소 산업단지 등지의 대규모 개발과 외부유입이 많은 지역의 수요량을 예측해 안정된 상수도 공급방안을 제시하고 광역 및 지방상수도 급수체계를 조정함으로써 체계적인 상수도 공급을 할 수 있게 된다.

또한, 산내면과 내남면 등 급수 취약지역까지 급수를 확대하고 탑동, 보문정수장 등 정수장 간의 비상연계관로 설치를 계획해 가뭄 등의 사고 발생에 대비하고, 천북 배수지와 입실 배수지 등 배수지 신설 및 증설 계획을 반영한 재정·경영 계획으로 경주시 상수도 시설을 안정화하고자 한다. 추후 수립된 기본계획의 시행을 위해 12월까지 환경부 승인을 얻을 예정이다.

김진태 맑은물사업본부장은 “수도정비기본계획 변경수립을 통해 상수도 시설물 확충 및 안정화에 더욱 심혈을 기울여 맑은 물 공급에 차질이 없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