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군의회, 국방부에 통합신공항 공동 후보지로의 이전 조속 추진 건의
의성군의회, 국방부에 통합신공항 공동 후보지로의 이전 조속 추진 건의
  • 디지티
  • 승인 2020.07.28 1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성군의회는 28일 국방부를 방문해 통합신공항의 공동후보지로의 이전을 조속히 추진할 것을 건의했다.

지난 1월 21일 주민투표를 통해 90.36%의 찬성률로 의성 비안·군위 소보 공동후보지가 선정되었지만 군위군이 유치신청을 하지 않고 있어 국방부가 7월 31일까지 유예기간을 준 상태이다. 만약 군위군이 이달 31일까지 신청을 하지 않으면 공공후보지로의 이전은 물거품이 되게 되며 국방부는 새로운 방법을 모색하기로 했다.

이에 의성군의회는 6만 의성군민을 대표해서 민주주의의 근간을 흔드는 이와 같은 일은 있을 수 없다며 격분하고, 지자체 간의 문제로만 치부한 채 의성군과 군위군에만 서로 합의하라고 맡겨두고 무산될 경우 각 지자체의 문제로 전가하며, 뒷짐만지고 있는 국방부에 주민투표 결과대로 이행할 것을 촉구했다.

군의회는 “국방부는 대구·경북의 백년대계인 통합신공항 이전사업을 반드시 성공시켜야 하며, 이를 무산할 경우는 그에 따른 책임을 져야 할 것!”이라며 의성군민들의 정신적·물질적 피해에 대해서도 의성군과 함께 뜻을 모아 법적대응에 동참할 것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