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첨복단지 입주기업 지원사업 공모
대구첨복단지 입주기업 지원사업 공모
  • 디지티
  • 승인 2021.09.12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는 첨복단지 입주기업을 대상으로 연구개발 및 시제품 제작 등을 지원하는 ‘첨복단지 활성화 사업’의 올해 신규과제를 사업 수행기관인 대구경북첨복재단을 통해 9월 24일까지 접수한다.

‘첨복단지 활성화 사업’은 토지·연구실 분양 입주기업을 대상으로 한 ‘입주기업 연구개발지원사업’, 대구시에 본사 또는 생산시설이 소재한 입주기업을 대상으로 한 ‘메디프론티어기업 육성지원’ 등 5개 부분으로 나눠 기업 상황과 특성을 반영한 맞춤형 기업 육성프로그램이다.

2013년부터 지금까지 33개 기업, 57개 연구과제 지원을 통해 지식재산권 출원·등록 63건, 시제품 제작 34건, 투자유치 5억원 등의 성과를 이끌어 냈고, 이는 역외 의료기업 유치 및 의료 스타트업 창업, 입주기업 매출 증가 등의 성과를 창출함으로써 첨복단지 의료기업의 경쟁력을 높여가고 있다.

대표적 사례로, 의료기기 제조업체 A사는 플라즈마 에너지를 활용해 인체 조직의 절개 및 지혈에 사용되는 장치 모델을 개발했으며, 향후 효과성 검증을 거친 후, 국내외 정형외과 수술에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또한, ‘의료분야 연구자 창업지원 사업’을 통해 창업에 성공한 B사가 개발한 인공지능 기반 언어재활 디지털 치료제는 지역 아동병원과의 협력을 통해 실제 언어재활 치료에 큰 성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의료분야 특성상 연구개발에서 제품화까지 장시간·고비용이 소요되는 만큼 소규모 스타트업의 경우 사업 안정화에 어려움을 겪는 경우가 많은데, ‘첨복단지 활성화 사업’은 첨복재단의 핵심 지원시설 인프라를 연계해 공동연구 수행과 시제품 제작 지원 등 기업의 안정적 성장을 뒷받침해 오고 있다.

대구시는 사업 수행기관인 대구첨복재단을 통해 오는 24일(금)까지 접수하고 전문가 심사를 거쳐 10월 중순 경 지원 대상을 최종 선정할 예정이다.

이승대 대구시 혁신성장국장은 “이번 공모에 단지 내 많은 기업들의 지원을 기대하며, 이 사업을 통해 안정적 성장 기반을 다져 시장진출과 매출 증대까지 이어질 수 있도록 계속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