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판타지 어드벤처 가족극 [토끼전] 공연
포항시, 판타지 어드벤처 가족극 [토끼전] 공연
  • 디지티
  • 승인 2019.07.07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단법인 포항문화재단은 7월 13일(토) 오전 11시와 오후 2시 포항시청 대잠홀에서 [토끼전]을 개최한다.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후원하는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 선정작인 [토끼전]은 사업비의 일부를 문예진흥기금으로 지원받아 진행되며, 본 사업의 취지인 문화향유 신장에 기여하고자 관내 일부 문화소외계층을 무료 초청할 예정이다.

2017 UAE 코리아페스티벌 공식 초청, 2018 경기공연예술페스타 베스트컬렉션 선정, 2018 의정부 음악극 축제 공식 초청, 2018 밀양푸른연극제 공식 초청 등 국내외에서 인정받은 극공작소 마방진의 작품 [토끼전]은 고전 소설 ‘토끼전’의 교훈을 살린 이야기에 연극계의 스타 연출가이자 2018 평창패럴림픽 개폐막식 총 연출자였던 고선웅의 트렌디한 각색과 차세대 연출가 서정완의 연출을 가미해 남녀노소 함께 웃으며 공감할 수 있는 작품이다.

모든 세대를 아우르는 스토리와 자유로운 상상력이 더해진 공연 [토끼전]은 고전 특유의 풍자와 해학을 재치 있게 표현함과 동시에 다채로운 오브제와 영상, 매력적인 퓨전국악, 맛깔스러운 탭댄스까지 더 해져 청각과 시각의 즐거움을 더할 예정이다.

포항문화재단은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으로 연중 국공립 및 민간우수 예술단체의 작품 총 5편을 선보일 계획으로 지난 6월 <더 쉐도우>와 이번 <토끼전> 외에도 10월 8일 <세종솔로이스츠>, 11월 1일 국립아시아문화원의 영화더빙쇼 <자유결혼>, 12월 7일 인형극연구소 인스의 <내 친구 송아지>와 같은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공연들을 개최 예정이다.

포항문화재단 관계자는 “TV 캐릭터 공연과 달리 다양한 해석과 연극적 상상력이 극대화될 수 있는 본 공연에 가족과 특히 많은 어린이들이 관람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시민들의 성원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